'동화태담'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12.10 태교 태담

태교 태담

2009.12.10 16:28 from 태교/태교이야기

태담(胎談)이란?


뱃속 아기와 이야기를 나누는 것입니다.

아기와의 이야기를 통해 감각을 길러주고 이 세상이 얼마나 아름다운지도 알려주고 세상을 살아가는데 필요한 여러 지식을 즐거운 마음으로 전해주는 일입니다.
물론 이렇게 하면 엄마 아빠도 자연스레 기쁨과 위안을 얻게 되고 태아와 더불어 행복한 생활을 누리게 됩니다.


태교하면 태담 들려주기와 태교음악 듣기를 가장 많이 하게 됩니다.
태교음악이야 많이 알려져있고 가만히 듣기만하면 되지만...
태담하면 좀 막연하기도 합니다.



그럼 태담을 어떻게 하면 될까요?


아직 태어나지도 않은 아기와 대화를 한다는 것이 좀 어색하게 여겨지기도 하겠지만 임신 5개월만 되어도 태아는 청각과 함께 오감이 발달해 엄마의 감정과 목소리, 외부의 소리를 감지할 수 있습니다.

엄마나 아빠 또는 아기의 탄생을 기다리는 주위의 사람들이 뱃속 아기에게 이야기를 걸면 아기는 확실하게 반응을 나타냅니다.
뱃속에서부터 나누는 엄마와의 교감은 아기의 정서와 지능계발에도 효과적입니다.


임신 3개월이 되면 각 기관 중에서도 뇌가 제 모습을 갖추게 되고 외부의 자극을 어느 정도 기억하게 됩니다.
뇌의 발달은 임신 4개월에 가장 커다란 발달을 보이는데, 기쁨이나 슬픔, 불안과 같은 감정 역시 이때 생깁니다. 엄마는 항상 즐겁고 편안한 기분을 유지해야 합니다.


임신 5개월은 예비 엄마가 활발한 태동을 느낄 수 있는 시기입니다.
자신의 뱃속에 아기가 크고 있다는 상황을 절감하게 되고, 태아 역시 뇌의 80%가 성장해 어른과 비슷한 기능을 하게 됩니다.
청각의 기능 또한 어른과 비슷해져, 엄마의 목소리나 외부의 소리를 들을 수 있습니다.

이러한 발달 과정으로 보면 태아의 심신을 편안하게 하고, 기억 창고에 좋은 정보를 많이 심어주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 태교인지를 알 수 있게 됩니다.


뱃속의 아기와 태담을 갑자기 시작하려고 하면 어색하고 어떻게 진행 시켜야 하는지를 모를 경우도 있습니다.
하지만 아이와의 감정의 교류를 나눈다는 마음가짐으로 임신 초기부터 꾸준히 대화를 이끌어 가는 것이 필요합니다.


태담이 중요하다고 해서 그 내용이 너무 강압적이거나 요구가 너무 많아서도 좋지 않습니다.
태담의 내용이 너무 과하거나 부족하면 아기가 태어나서 정서결핍이나 성격장애, 사회적응력이 떨어지는 것은 물론, 학업능력에까지 좋지않은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태아가 소화할 수 있는 양만큼만 적절하게 진행하며, 임신부 또한 항상 긍정적이고 기쁜 마음으로 임해야 태담의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농작물은 농부의 발자욱 소리를 듣고 큰다" 합니다.
태아도 마찬기지로 엄마 아빠 목소릴 듣고 뇌를 발달시킵니다.



태담의 종류

1. 동화책 읽기
2. 사진 보면서 이야기 하기
3. 사물에 대해서 설명하기
4. 태아 성장일기를 쓰고, 태아에게 이야기 하기



'태교 > 태교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태교 시작하기  (2) 2009.12.17
태교 태담  (0) 2009.12.10
태교 태교음악  (0) 2009.12.09
태교 시작하는 방법  (0) 2009.12.07
태교시작을 위한 도움말  (0) 2009.12.07
태교가 왜 필요할까?  (0) 2009.12.06
Posted by 장난감 트랙백 0 : 댓글 0

댓글을 달아 주세요